Home > 전체기사

‘제10회 개인정보보호페어 & CPO워크숍’ 성황리 개막

  |  입력 : 2021-10-07 14:18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10월 7일부터 8일까지 2일간 온라인에서 27개 강연 진행
‘안전한 디지털 세상을 위한 개인정보 온앤오프’ 주제로 진행
‘개인정보보호 실천가이드북 Vol. 11’, 참관객들에게 무료 배포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최근 쿠팡의 ‘고객 개인정보 중국 저장’ 논란이나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의 ‘휴대전화번호’ 노출 논란 등 개인정보 관련 이슈가 부각되고 있다. 더욱이 개인정보보호법 제정 10주년을 맞아 올해부터 개인정보보호의 날을 지정하면서, 올바른 개인정보의 보호와 활용에 관심이 뜨겁다. 이러한 가운데 10월 7일부터 8일까지 양일간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제10회 개인정보보호페어 & CPO워크숍(이하 PIS FAIR 2021)’이 성황리에 개막했다.

▲개회식에 참석한 황서종 조직위원장과 이기주 한국CISO협의회장, 김영기 금보원 원장과 염흥열 개인정보위 위원, 최정식 더비엔 대표 등 내외귀빈들[사진=보안뉴스]


‘PIS FAIR 2021’은 개인정보보호위원회와 PIS FAIR 2021 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한국CISO협의회, 더비엔이 주관하는 행사다. 특히, 개인정보보호 분야 유관기관 30여개와 관련 업체가 함께 하는 행사로, 매년 4,500여명이 참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개인정보보호 축제라고 할 수 있다.

개인정보보호와 보안산업 발전을 위한 정보공유 및 활발한 논의가 이뤄지는 국내 최대 규모 개인정보보호 축제의 장인 ‘PIS FAIR 2021’은 ‘안전한 디지털 세상을 위한 개인정보 온앤오프(ON&OFF)’를 주제로 27개의 키노트 및 강연이 진행된다. 다만, 올해는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동시 개최로 진행되는 ‘서울특별시 개인정보보호포럼’과 ‘개인정보 취급자 역량강화 콘퍼런스’도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황서종 PIS FAIR 2021 조직위원회 위원장의 개회사로 시작된 개회식은 윤종인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의 환영사와 이기주 한국CISO협의회 회장의 축사로 이어졌다.

▲개회사를 하는 황서종 PIS FAIR 2021 조직위원장[사진=보안뉴스]


황서종 조직위원장은 “지금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이 시대는 인공지능, 메타버스 등 ‘ICT의 급속한 발전’과 ‘비대면 환경’, 이 두 가지가 맞물려, 사회 전반의 패러다임을 폭발적인 변화로 전환시키고 있다”면서, “현재 코로나 19로 모든 여건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현업 종사자분들의 성원에 힘입어 이렇게 온라인으로 ‘개인정보보호 페어’를 개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부터 내일까지 이틀간 개최되는 이번 ‘개인정보보호 페어 2021’은 사회 각 분야의 개인정보보호 업무에 종사자분들에게 각각의 상황과 특성에 맞는 실질적인 정보를 공유하고,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영상 축사를 하고 있는 윤종인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사진=보안뉴스]


윤종인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은 영상 축사를 통해 “올해 PIS FAIR는 개인정보보호법 제정 10년은 물론 개인정보보호의의 독립감독기구 출범 후 처음으로 맞이하는 뜻깊은 행사”라면서, “개인정보보호위원회는 개인정보의 확실한 보호와 안전한 활용을 동시에 달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고, 그 일환으로 최근 개인정보 이동권을 골자로 한 법 전면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했다”고 말했다. 또한, 윤 위원장은 “개정안이 통과되면 우리나라는 가장 선진적인 개인정보 법제를 갖게 될 것”이라며, “우리 개인정보위는 이를 바탕으로 세계최고 수준의 개인정보 구축체계를 만드는 데 노력할 것이며, 오늘 PIS FAIR 행사를 통해 관계자 여러분들의 많은 논의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환영사를 하고 있는 이기주 한국CISO협의회장[사진=보안뉴스]


이기주 한국CISO협의회 회장은 “디지털 세상에서는 새로운 기술, 서비스, 비즈니스 모델이 출현할 때마다 개인정보보호 이슈는 새로운 도전을 받고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우리의 개인정보보호 수준 및 역량을 끊임없이 제고해 나가는 한편, 일선에서 이 업무를 담당하고 계신 분들에게 실질적인 솔루션을 제공하는 데 있어 이번 PIS FAIR가 큰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PIS FAIR 2021에서는 ‘개인정보보호 10년, 변화된 개인정보보호 정책방향(개인정보보호위원회 개인정보보호정책과 이병남 과장)’과 ‘생체정보의 보호와 안전한 이용환경 조성 방안(개인정보보호위원회 신기술개인정보과 박철 사무관)’, 그리고 ‘사건으로 보는 개인정보침해 실태 및 대책(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과 최종상 과장)’ 등 키노트 강연을 비롯해 개인정보보호 관련 정책과 주요 이슈, 개인정보 탈취·유출 사건과 대응방안 등 개인정보 관련 담당자들을 위한 다양한 강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동시개최 행사로 CPO워크숍과 개인정보 취급자 역량강화 콘퍼런스, 그리고 서울특별시 개인정보보호 포럼이 개최된다.

한편, PIS FAIR 2021에서는 ‘개인정보보호 실천가이드북 Vol. 11’이 참관객들에게 무료로 배포된다. 올해 실천가이드북은 올해 행사 주제인 ‘안전한 디지털 세상을 위한 개인정보 온앤오프’를 부제로 해서 제작된다. 개인정보보호와 관련한 실질적인 가이드라인 및 활용방안을 제시하게 될 실천가이드북은 행사가 끝난 후, 온라인으로 콘퍼런스에 참여한 참관객에게 무료로 배포될 예정이다.

국내 최대 규모의 개인정보보호 콘퍼런스인 PIS FAIR 2021은 CPO, 개인정보보호 담당자, 개인정보처리자, 그리고 보안담당자 등 개인정보보호 역량 강화 목적의 현업실무자 2,000여명 이상이 동시 접속해 열띤 관심을 나타냈다. PIS FAIR 2021는 8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1년7월1~12월31일 까지엔사인 파워비즈 2021년6월1일~11월30일 까지2021 전망보고서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1년 주요 보안 위협 트렌드 가운데 올해 말까지 가장 큰 위협이 될 것으로 전망되는 트렌드 한 가지만 꼽아주신다면?
산업 전반에 영향 미치는 타깃형 랜섬웨어 공격 증가
다크웹/딥웹 등을 통한 기업 주요 정보 유출 및 판매 피해 급증
북한/중국/러시아 등 국가지원 해킹그룹의 위협 확대
코로나 팬더믹 등 사회적 이슈 악용한 사이버 공격
서드파티 SW나 조직 인프라 솔루션을 통한 공급망 공격 증가
업무 메일로 위장한 정보유출형 악성코드 활개
기타(댓글로)